28세 여배우, 결혼 1년만에…난소암으로 숨져

28세 여배우, 결혼 1년만에…난소암으로 숨져

베트남조아 0 1578

378581da924c120f00cae7aa2a2385f3_1685196852_7864.jpg
28세 여배우, 결혼 1년 만에…난소암으로 숨져  © 제공: 서울신문 



영화 ‘캐리’ 리메이크작에 출연하고, 다양한 애니메이션에서 성우로 활약했던 배우 사만다 웨인스타인이 난소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28세. 


고인의 아버지 데이비드 웨인스타인은 26일(현지시간) USA 투데이에 보낸 성명에서 “사만다가 5월 14일 캐나다 토론토의 프린세스 마가렛 병원에서 난소암으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그는 “딸은 매우 충만하고 매력적이며 진정성 있는 삶을 살았다. 자신의 예술에 매우 열정적이었고 마지막 날까지 애니메이션 캐릭터의 목소리를 연기하며 가능한 한 충만한 삶을 살았다”고 했다.

고인의 인스타그램에는 지난 16일 “2년 반 동안의 암 치료와 평생 동안 전 세계를 돌아다니며 수많은 만화 동물의 목소리를 연기하고, 음악을 만들고, 대부분의 사람들보다 삶에 대해 더 많이 알게 된 그녀는 다음 모험을 떠난다”는 글도 게재됐다.

한편 사만다는 암 치료를 받던 2022년 10월 29일 마이클 넛슨과 결혼했다. 최근 두 사람은 일본으로 신혼여행을 다녀왔다.


사진=사만다 웨인스타인 인스타그램
0 Comments
베트남조아 최신글